" 임대용 단독주택 투자시장 변화중 "

지난 Foreclosure 위기 기간중 투자가들은 여러지역에서 수천채의 단독주택들을 싼가격에 구매하였는데 그들의 원목적은 몇년간만 임대를 주었다가 차익을 얻고 판매하는 것이었다.

대부분은 위와같이 될것으로 생각하였지만 실제는 그렇게 되지않고 있다.  보유주택을 판매하는 대신 대형 소유주들은 서로 합병을 하고 있는데 그것이 관리비용 절감등에 훨씬 유리하기 때문이다.

지난 12월 8,938채를 보유하고 있는 American Residential Properties사와 38,377채를 보유하고 있는 American Homes 4 Rent의 합병이 한 예인데 이것은 2015년 발생한 3번째 유사한 합병이다.  이 두회사의 합병으로 이들은 22개주에 걸쳐 55억달러에 달하는 주거용 부동산을 소우하고 관리하게 된다.

2015년 9월에는 Starwood Waypoint Residential 과 Colony American Homes의 합병으로 80억 달라에 달하는 30,000채의 임대 주거용 회사가 되었고 2015년 초에는 Silver Bay Realty사와 American Home사가 합병해 2,460채의 임대 주거용 회사가 되었다.

대형 투자사들은 주거용 Crash 이후 200,000 여만채의 Distressed 부동산을 구매하였다.  하지만 이는 미국내 단독 주겨용 임대수 천오백만채에 비하면 극히 적은 비율이다.
2006년이래 단독 주거용 임대유니트수는 3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이는 미국내 주택소유율이 지난 50년이래 최저 수준인 것과 맞물리는 것이다.

구독신청

Monthly Mortgage Payment

Loan Amount
Interest Rate
%
Loan Amount
years
Calculate Payment